Sub Promotion
사는이야기
2009.10.09 02:11

잔소리는 나르시즘의 분출?

조회 수 7141 추천 수 0 댓글 0

 

100809_0810_1.jpg "꼭 아들 낳아라" "올해에는 꼭 결혼해야지" "얼마 번다고 맞벌이니, 애나 잘 키우지???."

'더도 말도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는 추석이지만 누군가 무심코 던진 말 한 마디에 가족, 친척 모임이 써늘하게 바뀌기도 한다. 한 취업포털 사이트가 직장인 1394명을 대상으로 9월 12일부터 14일까지 설문 조사한 결과, 명절 스트레스 요인 중 결혼, 취업 등에 대한 잔소리가 32.3%로 3위에 뽑혔다.

서울대병원 신경정신과 권준수 교수는 "사람은 흔히 충고라고 생각하면서 잔소리를 하지만 듣는 사람의 무의식을 건드려 갈등으로 빚어지곤 한다"며 "정신분석학과 뇌과학을 알면 잔소리와 이로 인한 갈등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왜 잔소리를 할까?

정신과 의사들은 잔소리로 인한 갈등은 말하는 사람과 듣는 사람의 무의식의 충돌로 설명했다. 잔소리를 하는 사람은 잔소리를 통해 무의식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자아감을 확인하는데, 이 말들이 듣는 사람의 무의식에 상처를 줘 보호본능을 촉발시킨다는 것.

'서른 살이 심리학에게 묻다'의 저자인 김혜남 신경정신과 전문의는 잔소리를 일종의 나르시시즘으로 해석했다. '모든 사람은 내 생각에 맞춰야 한다'는 무의식의 결과라는 것이다.

그는 "옛 집단사회에서는 가깝다고 생각하면 남의 생활에 침투해도 된다는 의식이 있어 남과 나의 경계가 불분명했다"며 "현대사회는 개인주의 성향 때문에 자신의 경계를 지키고 싶어하는 욕구가 강하므로 잔소리가 상대방의 방어본능을 촉발시키는 것"이라고 말했다.

모르는 사람의 잔소리보다 가족, 친척의 잔소리가 더 큰 문제가 되는 까닭은 무엇일까?

사회 생활에서는 다른 사람의 무의식을 공격하지 않기 위해 서로 조심하지만 가족은 '내 편'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쉽게 말하는 경향이 있다. 사람은 어릴 적에 부모에 의해 자극이나 억압을 받았던 요소들을 무의식의 세계에 저장하는데 부모의 한 마디는 이 요소를 건드리기 쉽다. 특히 명절에 온 가족이 두루 모임 장소는 경험을 공유한 여러 사람의 무의식이 함께 있는 자리이기 때문에 잔소리가 누군가의 무의식을 건드려 갈등으로 증폭될 가능성이 커진다.

잔소리의 뇌과학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정신과 채정호 교수는 "잔소리를 하는 것은 상대방에 대해 참지 못한다는 의미"라며 "참는다는 것은 전두엽의 기능인데 잘 참지 못하는 것은 전두엽이 잘 기능하고 있지 못하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하고 싶은 말을 하는 것보다 참는 것이 더 높은 인지기능을 요구한다는 것이다.

전두엽은 이성적인 판단을 관장하는 영역으로 진화론적으로 가장 늦게 발달한 신피질에 해당한다. 감정, 본능적인 부분은 변연계가 담당한다. 갈등 상황에서 자기보호본능이 공격받으면 변연계가 활성화되고 이성적인 판단이 마비된다. 이때에는 이성적인 판단과 합의보다는 갈등이 일어날 소지가 커진다는 것.

잔소리를 하는 사람이나 듣는 사람이나 전두엽이 활성화되지 않은 상태에서 의식의 영역보다는 무의식의 영역에 가까운 변연계가 서로 부딪히는 것이 잔소리로 인한 갈등이라는 설명이다.

인격 성향과 잔소리

특정한 인격성향을 가진 사람은 잔소리를 많이 한다. 자기애적 인격성향과 수동공격적 인격성향을 가진 사람이다. 자기애적 인격성향을 가진 사람은 자신의 자존감을 채우기 위해 잔소리를 한다.

수동공격적 인격성향은 강한 사람에게 약하고 약한 사람에게 강한 성격을 보인다. 정신의학에서는 자전거를 타고 언덕을 오를 때 고개는 바짝 숙이고 발로는 페달을 힘껏 밟는 것에 비유해 '자전거를 타고 언덕 오르는 유형(Up-Hill Bike)'이라고 부른다. 이런 유형의 사람은 강한 사람에게는 침묵하면서 착한 사람에게는 상대방의 처지는 아랑곳 않고 온갖 잔소리를 늘어놓는다.

수동공격적이거나 자기애적 인격경향이 강한 부모가 자기애적이나 경계선 인격경향을 띠는 자녀에게 잔소리를 하면 집안싸움이 일어날 가능성이 커진다.

잔소리의 해결법

별 뜻도 없이 한 잔소리 때문에 생기는 가정 불화는 어떻게 막을 수 있을까?

채정호 교수는 "매번 사소한 것을 얘기하는 것은 듣는 사람입장에서는 별로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할 수 있고 행동을 바꾸는데 효과적이지도 않다"며 "말하는 빈도를 줄이고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을 한마디 하는 것이 더 좋다"고 말했다.

너무 많은 정보가 뇌로 들어오면 뇌는 이 모든 것을 처리하지 않고 아예 정보를 차단하게 된다. 한 귀로 듣고 한 귀로 흘려버릴 수 밖에 없는 구조라는 것이다.

건대병원 신경정신과 하지현 교수도 "얘기하고 싶은 욕구를 참을 줄도 알아야 한다"며 "대화의 방법을 바꿔 호기심을 유발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자신의 관점에서 이래라 저래라 하는 것보다 무엇을 생각하고 어떤 것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지 슬기롭게 풀어가야 한다는 것이다.

양찬순 신경정신과 원장은 "가족도 남이라고 생각하는 자세를 가지면 불필요한 갈등을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특정 인격경향의 부모나 친척이 스스로 잔소리를 거두기를 기대하는 것은 무리. 잔소리를 듣는 사람이 이런 현상들을 이해하고 가족의 말에 울컥하면 '아, 내 무의식에 상처를 받았구나, 변연계가 전두엽을 막고 있구나'하며 자기 자신을 객관화하면서 천천히 심호흡을 하기만 해도 잔소리가 갈등으로 번지고, 더 큰 잔소리를 듣는 상황을 피할 수 있다.


  1. 지방흡입 수술전에 고려해야 할 사항들

    지방흡입 수술은 서구나 남미에서는 이미 전체 미용성형 수술중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근래에는 우리나라에서도 얼굴의 성형에서 차츰 체형성형에 관심이 많이 증가 하고 있습니다. 이는 투메슨트 지방흡입의 개발로 ...
    Category지방흡입이야기
    Read More
  2. 지방흡입 수술전 체중감량에 대하여

    몇일전 저희 비너스의원 상담게시판에 지방흡입전 체중감량에 대한 질문이 올라왔습니다. 비만치료중 지방흡입에 대해 고민하시다 질문을 하신것 같습니다. 지방흡입에 대하여 문의드립니다. 1. 지방흡입 시술은 피하지방만 가능하다고...
    Category지방흡입이야기
    Read More
  3. 중국의 오악 - 숭산 과 화산

    중국 하남성의 정주에서 서쪽으로 황하를 따라 가다보면 중간에 언덕이 나오는데, 여기가 관우가 지켰던 함덕관이 나온다. 이를 지나면 서안이 나오는데, 옛이름은 장안이라고 부르기도 했으며 실크로드의 시발점이자 진나라, 한나...
    Category여행이야기
    Read More
  4. 전후사진으로 보는 허벅지와 엉덩이 지방흡입

    비너스의원의 허벅지 지방흡입과 엉덩이, 그리고 힙의 지방흡입 전후사진입니다. 수술전 그리고 수술후 1달후의 사진입니다. 지방흡입은 피부와 근육사이에 있는 지방층을 균형있게 제거하고, 균일하게 남겨 아름다운 체형을 만드는...
    Category지방흡입이야기
    Read More
  5. 단동과 압록강, 위화도 그리고 신의주

    중국의 대련에서 출발하여 고속도로를 타고 가다보면 단동이라는 곳이 나온다, 그 남쪽에는 압록강이 흐르고 있고, 이성계가 회군했다는 위화도가 보이며, 그리고 북한의 신의주가 보인다. 서울에서 고속도로를 타고 신의주 까지 가...
    Read More
  6. 팔지방흡입의 포인트

    팔은 지방흡입 수술에 의해 가장 뛰어난 효과와 만족감을 가져다 주는 부위입니다. 대부분의 여성은 남성같이 근육질의 팔을 원하지 않습니다. 소매 없는 옷을 입었을 때 보다 편하고, 팔을 아래쪽으로 자연스럽게 늘어뜨렸을 ...
    Category지방흡입이야기
    Read More
  7. 잔소리는 나르시즘의 분출?

    "꼭 아들 낳아라" "올해에는 꼭 결혼해야지" "얼마 번다고 맞벌이니, 애나 잘 키우지???." '더도 말도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는 추석이지만 누군가 무심코 던진 말 한 마디에 가족, 친척 모임이 써늘하게 바뀌기도 한다.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8. 여성형유방증 ( 여유증) 수술

    비너스의원 여성형유방증 (여유증)의 수술 여성형 유방증이란 젊은 남성에게서 여성의 유방과 같은 모습을 보이는 경우를 말합니다. 남성은 사춘기 때 유선 조직이 증식되면서 유방이 커졌다가 대게 사라지게 되는데 이것이 없어...
    Read More
  9. 복부지방흡입과 세부 부위별 특징

    복부 지방흡입은 가장 많이 선호되고 또한 시술되고 있는 지방흡입 부위입니다. 그러나 복부부위에서도 다시 세부 부위로 나누어 질 수 있습니다. 1.Supracostal abdominal fat pads 2.Epigastric fat pads 3.Lower abdominal f...
    Category지방흡입이야기
    Read More
  10. 반칙하느니 멋진 골 위해 그냥 둬라 - 최순호 감독

    최순호 감독 '특강', "반칙하느니 멋진 골 위해 그냥 둬라" "목표를 가지십시오. 그리고 자신의 인생에서 균형과 자제력을 갖춘 사람이 되십시오." 강원FC 최순호 감독이 춘천시 청소년들을 위한 꿈 지킴이를 자처하며 강단에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12 213 214 215 216 ... 225 Next
/ 225

비너스의원 | 대표: 정원호 | 전화번호: 032-322-4845 010-7533-4845 | 이메일: venus@myvenus.co.kr | KakaoID: venusclinic LineID: venus_clinic
주소: 145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05 현해플라자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