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 Promotion
조회 수 35 추천 수 0 댓글 0

하하트.jpg

 

가슴이 두근거리거나 답답하고, 심하면 어지럽고 숨이 차는 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으셨나요?. 이는 불규칙한 심장박동이 원인이 될 수 있다고 하네요. 의학용어로 ‘심방세동’이라고 하는데, 심장이 가늘게 흔들려 심장이 수축할 때 뿜어내는 혈액의 양이 감소하는 질환이라고 해요.

 

심방세동을 유발하는 가장 흔한 요인은 음주나 카페인 등이기 때문에 환자가 생활습관을 조심하면 심장질환을 미리 피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는데요.

 

미국 캘리포니아대학(샌프란시코 캠퍼스) 연구팀이 발작성 심방세동(AFib) 환자 1295명을 대상으로 병의 원인이 될만한 생활습관에 대해 조사한 결과, 알코올, 카페인, 수면 부족, 운동, 운동 부족, 차가운 음료 및 음식 섭취, 고나트륨 식단, 과식, 탈수, 왼쪽으로 눕는 것 등 11가지였다고 합니다.

 

환자의 4분의 3 가량은 이런 생활습관들 중 적어도 한 가지는 항상 심방세동을 유발한다고 답했다는데요. 음주가 35%로 가장 많았고 커피 섭취 28%, 운동 23%, 수면 부족 21% 순이었다고 해요. 여기서 운동은 준비 과정 없이 갑작스럽게 시작하거나 지나친 운동을 말한다고 합니다.

 

알코올 섭취로 인한 심방세동은 음주 당일 저녁 혹은 다음 날에 자주 발생하는데, 이런 경우 술을 끊어 심방세동을 예방할 수 있다고 하네요. 연구팀은 “이러한 생활습관을 고치지 않으면 환자 스스로 심장관련 질병을 키울 수 있다”고 했다고 해요.

 

심방세동인 경우 심방은 정상적인 수축을 하는 것이 아니라 가늘게 떨고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피가 고이면서 혈전이 심방 안에 잘 생긴다는데요. 이 혈전의 일부가 떨어져 동맥을 타고 나가 뇌혈관을 막게 되면 뇌졸중이 발생하게 된다고 하네요.

 

심방세동이 있는 사람은 정상인에 비하여 뇌졸중의 위험도가 최대 5배 정도 높았고, 심방세동 환자는 술, 카페인 섭취 뿐 아니라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과격한 운동을 해도 좋지 않을 수 있다고 하는데요. 수면부족, 스트레스, 피로 등을 피하고 걷기, 자전거타기 등 심장에 부담이 적은 유산소운동을 규칙적으로 하는 것이 좋다고 해요.

 

이 연구결과(Patient-reported triggers of paroxysmal atrial fibrillation)는 국제학술지 ‘심장 박동(Heart Rhythm)’지에 실렸다고 하네요.

 

 

[관련정보 읽어보세요]

'피곤에 지친 현대인'을 위한 기력 보충에 좋은 음식

심장 지키려면 당분 많이 든 음료 줄여야

허리둘레와 대사질환의 위험 연구


  1. 살 뺀 뒤 얼마나 운동해야 몸매 유지할까

    살 뺀 뒤 얼마나 운동해야 몸매 유지할까   다이어트에 성공하기도 힘들지만 이후에도 요요현상을 극복하고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려면 더 힘이 들 수가 있는데요. 살을 뺀 뒤 몸매를 지키려면 운동이 비결이라는 연구 결과가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2. 불규칙한 심장 박동 유발하는 생활습관 11가지

    불규칙한 심장 박동 유발하는 생활습관 11가지   가슴이 두근거리거나 답답하고, 심하면 어지럽고 숨이 차는 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으셨나요?. 이는 불규칙한 심장박동이 원인이 될 수 있다고 하네요. 의학용어로 ‘심방세동’이...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3. 커피, 전립선암 억제에 도움

    커피, 전립선암 억제에 도움   커피에서 추출한 성분이 전립선암 억제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합니다.   커피의 몇 가지 성분이 특정 암세포의 증식을 억제한다는 연구는 적지 않았는데요. 최신 연구가 주목한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4. 하루 10분 빠르게 걷기, 관절염 퇴치 효과

    하루 10분 빠르게 걷기, 관절염 퇴치 효과   무릎이나 엉덩이, 발목, 발 등 하지에 관절염 통증이 있는 사람이 하루에 10분 이하로 빠르게 걷기를 하면 관절염으로 인한 장애를 예방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네요.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5. 짜게 먹는 사람, 비트 섭취하면 고혈압 예방

    짜게 먹는 사람, 비트 섭취하면 고혈압 예방   칼륨은 예전부터 고혈압의 천연 해독제로 사용돼 왔다고 하는데요. 하지만 이보다 더 좋은 해결책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하네요. 짠 음식을 먹을 때 비트나 혹은 식이...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6. 젊을 때 살찌면 췌장암 사망 위험 증가

    젊을 때 살찌면 췌장암 사망 위험 증가   50세 이전 젊은 시절에 과체중이거나 비만인 사람은 췌장암으로 인해 사망할 위험이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1982년부터 암 병력이 없는 96만3317명을 대상으로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7. 살 빼려면 저녁 일찍 먹어야

    살 빼려면 저녁 일찍 먹어야   하루 종일 활동을 한 뒤 갖는 저녁식사는 편안한 시간에 풍성하게 즐기기를 바라시죠? 새로운 연구 결과에 따르면, 저녁을 늦게 먹을수록 체중이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네요.   미국 콜...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8. 음악 들으면 진통제 효과 증가

    음악 들으면 진통제 효과 증가   소염 진통제인 이부프로펜을 먹는 동안 모차르트의 명곡을 듣게 했더니 효과가 크게 좋아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미국 유타대학교 건강 연구팀은 쥐를 대상으로 근육이나 관절 등에 발...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9. 심장 지키려면 당분 많이 든 음료 줄여야

    심장 지키려면 당분 많이 든 음료 줄여야   당분이 많이 든 탄산음료나 주스, 스포츠 드링크 등을 자주 마시면 심장 건강을 크게 해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합니다. 당분 음료를 많이 마시면 마실수록, 심혈관 질환으로...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10. 비타민D 과다 복용하면, 반응 속도 느려진다

    비타민D 과다 복용하면, 반응 속도 느려진다   노화로 인한 기억력 감퇴를 막는 데는 비타민 D가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여럿있다고 하는데요. 그렇다면 얼마나 먹어야 할까? 혹여 부작용은 없을까요?   미국 럿거스 대학교...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 208 Next
/ 208

비너스의원 | 대표: 정원호 | 전화번호: 032-322-4845 010-7533-4845 | 이메일: venus@myvenus.co.kr | KakaoID: venusclinic LineID: venus_clinic
주소: 145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05 현해플라자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