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 Promotion
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0

무기력.png

 

무더위는 건강한 젊은이의 뇌 기능도 저하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네요. 미국 하버드 대학교 공중보건대학 연구팀은 지난2016년 여름 보스턴 지역의 대학생 44명을 대상으로 12일동안 연구를 진행했다고 해요. 이때는 미국 역사상 지난 2세기 동안 가장 더웠던 시기라고 하는데요.

 

대학생들은 10대 후반에서 20대 초반의 연령대로 이 가운데 24명은 중앙 냉방 장치가돼 있는 기숙사에서 거주하고 있었고, 나머지 20명의 기숙사에는 냉방 장치가 없었다고 해요.

 

연구팀은 모든 방에 기온과 이산화탄소, 습도, 소음 수준을 측정할 수 있는 기기를 설치 하고, 학생들의 신체 활동과 수면 패턴을 추적했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이들의 스마트폰으로 매일 아침 두번의 테스트를 실시했다고 하는데요. 첫번째 테스트는 단어가 보여주는 색깔을 구별해 내는 것으로 정신적인 속도와 집중력을 측정하기 위한것이었고, 다른 테스트는 기초적인 연산 문제를 푸는 것이였다고 해요. 이를 통해 인지 속도와 작업 기억력을 측정할 수 있었다고 하는데요.

 

연구결과, 냉방이 안 되는 방에 살던 학생은 잘 되는 방에 있던 학생이 비해 첫 번째 단어 테스트에서 반응 시간이 13%더 걸린것으로 나타났고 두번째 수학 테스트에서는 점수가 13% 낮았다고 해요.

 

연구팀은 "사람들은 기후 변화로 인한 영향을 직접 경험하기 시작했으며 이번 연구 결과는 젊은이와 건강한 사람들의 인지 기능에도 나쁜 영향을 준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며 "젋은이들은 더위에 노출돼도 회복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었으나 이번 연구에서는 학습 능력 등에 부정적 영향이 미치는 것으로 밝혀졌다"며 더위에 대응하는 한 가지 방법은 에너지 효율이 좋은 더 많이 개발하는 것"이라고 말했다네요.

 

미국 예일-그리핀 예방 연구센터의 소장은 "더위로 인한 불편함은 집중력을 흐트러뜨린다"며 "기상 이변이더 자주발생하고 확산됨에 따라 날씨와 관련된 불편 함이 늘어날 것이라고 했다고 해요.

 

이번 연구 결과(Reduced cognitive function during a heat wave among residents of non-air-conditioned buildings: An observational study of young adults in the summer of 2016)는 7월 10일(현지 시간) '플로스 메디신(PLOS Medicine)'에 실렸다고 하네요.


  1. 무더위, 건강한 젊은이도 바보로 만들어

    무더위, 건강한 젊은이도 바보로 만들어   무더위는 건강한 젊은이의 뇌 기능도 저하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네요. 미국 하버드 대학교 공중보건대학 연구팀은 지난2016년 여름 보스턴 지역의 대학생 44명을 대상으로 12일동안...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2. 아무리 젊어도 술 마시면 심장병 위험

    아무리 젊어도 술 마시면 심장병 위험   젊은 사람이라도 과음하면 심장 질환 발병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네요. 미국 밴더빌트 대학교 간호 대학 연구팀은 2011~2014년 미국 국민 건강 영양 조사에 참여한 4...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3. 의사 갈아타기, 사망률 높인다

    의사 갈아타기, 사망률 높인다   환자의 선택권이 강조되고 병원 쇼핑이 점점 늘어가는 요즘, 영국의 BBC가 주목할만한 연구 결과를 보도 했다고 합니다. 여러 의사를 전전한 환자보다 같은 의사에게 계속 치료를 받는 환자...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4. 뱃살 안 빠지는 뜻밖의 이유 6

    뱃살 안 빠지는 뜻밖의 이유 6   뱃살을 제거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인데요. 과도한 복부 지방은 심장병과 당뇨병, 일부 암 위험을 증가시킨답니다. 만약 당신이 식이 요법과 운동으로 뱃살을 빼지 못한다면 호르몬이나 나이...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5. 살 10%만 빼도 심장 떨림 증상 개선

    살 10%만 빼도 심장 떨림 증상 개선   비만한 사람이 체중의 10%만 줄여도 심장의 심방이 떨리는(심방 세동) 증상을 개선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심방 세동은 심장의 심방이 무질서하게 매우 빠르게 떨리면...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6. 유방 조직 치밀할수록 유방암 위험 증가

    유방 조직 치밀할수록 유방암 위험 증가   치밀 유방을 가진 여성은 유방암 위험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는데요. 치밀 유방은 유방을 구성하고 있는 조직 중에 유즙을 만들어 내는 유선 조직의 양은 많고 상대적으로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7. 다리가 튼튼해야 뇌도 튼튼하다

    다리가 튼튼해야 뇌도 튼튼하다   다리가 튼튼하면 나이가 들어가면서도 뇌 기능을 건강하게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영국 킹스 칼리지 런던 연구팀은 324쌍의 건강한 여성 쌍둥이들을 대상으로 1...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8. 폐경 전후 체지방-유방암 관계 달라

    폐경 전후 체지방-유방암 관계 달라   폐경 이후 여성의 유방암 위험을 높이는 체지방이 폐경 전 여성에게는 그 반대의 역할을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답니다.   유방암은 보통 폐경이 한참 지난 여성에게 발병한다고 하는데요...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9. 뇌처럼 생긴 '피칸', 뇌 건강에 좋다

    뇌처럼 생긴 '피칸', 뇌 건강에 좋다   땅콩, 아몬드, 호두 등의 견과류는 건강 간식인데요. 불포화 지방산을 비롯한 각종 영양소가 심혈관계 질환과 노화 예방에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최근에는 브라질너트와 카카오닙스처럼...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10. 스쿼트로 탄탄한 하체 만드는 법

    스쿼트로 탄탄한 하체 만드는 법   스쿼트는 운동할 때 꼭 해야 할 기본 운동으로 꼽힌는데요. 이 운동은 하체 근력을 기르는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심지어 상체를 단련하는데도 도움이 된답니다.   그런데 스쿼트 자세가 ...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97 Next
/ 197

비너스의원 성형외과 | 대표: 정원호 | 전화번호: 032-322-4845 | 이메일: webmaster@myvenus.co.kr
주소: 145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05 현해플라자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