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 Promotion
사는이야기
2018.06.11 13:55

습도 높여도 독감 바이러스 못 막아

조회 수 27 추천 수 0 댓글 0

감기.jpg

 

습도를 높인다고 해서 독감 바이러스의 활동력을 떨어뜨릴 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는데요. 이는 축축한 환경 속에서는 바이러스가 덜 활성화 될 것이라는 기존의 통념과는 반대되는 것이랍니다.

 

미국 피츠버그 대학교 의과 대학 연구팀에 따르면 습도 수준에 상관없이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나오는 점액이나 기도 분비물이 독감 바이러스가 공기 중에 떠있을 때 바이러스를 보호하는 작용을 하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에어로졸을 담을 수 있는 회전하는 금속 드럼통으로 실험을 했는데요. 에어로졸은 공기 중에 미세한 입자가 혼합되어 있는 것을 말한답니다.

 

연구팀은 사람의 기도 분비물 샘플과 2009년에 유행한 H1N1 독감 바이러스를 결합시켜 만든 혼합물을 에어로졸 형태로 분산시키고 이를 드럼통 안으로도 뿌려 넣었다는데요. 독감에 걸린 사람이 방에 있는 것과 유사한 상황을 만든 것이랍니다.

 

연구팀은 바이러스의 방출을 막는 특수 필터가 장착된 드럼통을 1시간 동안 작동시켰으며. 7가지 다른 습도 수준에서 실험을 했다는데요. 그 결과, 독감 바이러스는 습도 수준에 상관없이 전염성을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연구팀의 시마 락다왈라 미생물 및 분자 유전학과 교수는 "습도를 높여도 독감 바이러스는 전염성을 유지했다"며 "기도 분비물이 공기를 교환하는 시간까지 바이러스를 보호하고 있었다"고 하는데요

 

이번 연구의 공동 저자 린제이 마르 버지니아공대 교수는 "독감 바이러스가 습도가 낮을 때 더 잘 생존한다는 기존의 통념을 뒤집는 놀라운 결과"라며 "바이러스가 작은 물방울이나 에어로졸 속에 들어 있을 때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를 놓고도 다시 생각해 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답니다.

 

또한 연구팀은 "독감 시즌에는 집이나 사무실에서 문손잡이나 키보드, 전화기, 책상 등에 대한 정기적인 소독과 함께 재순환 공기 여과 장치를 설치하고 문이나 창문 등을 열어 공기 교환하는 횟수를 늘려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고 합니다.

 

이번 연구 결과(Influenza Virus Infectivity Is Retained in Aerosols and Droplets Independent of Relative Humidity)는 6월 7일(현지 시간) '저널 오브 인펙셔스 디지즈스(Journal of Infectious Diseases)'에 실린 내용입니다.

 

 

[관련정보 읽어보세요]

아기에게 키스하다 충치 옮긴다

실내에 화초 두면 공기 깨끗해질까?

집 따뜻해야 잔병 없이 오래 산다

 

 


  1. 뱃살 안 빠지는 뜻밖의 이유 6

    뱃살 안 빠지는 뜻밖의 이유 6   뱃살을 제거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인데요. 과도한 복부 지방은 심장병과 당뇨병, 일부 암 위험을 증가시킨답니다. 만약 당신이 식이 요법과 운동으로 뱃살을 빼지 못한다면 호르몬이나 나이...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2. 살 10%만 빼도 심장 떨림 증상 개선

    살 10%만 빼도 심장 떨림 증상 개선   비만한 사람이 체중의 10%만 줄여도 심장의 심방이 떨리는(심방 세동) 증상을 개선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심방 세동은 심장의 심방이 무질서하게 매우 빠르게 떨리면...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3. 유방 조직 치밀할수록 유방암 위험 증가

    유방 조직 치밀할수록 유방암 위험 증가   치밀 유방을 가진 여성은 유방암 위험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는데요. 치밀 유방은 유방을 구성하고 있는 조직 중에 유즙을 만들어 내는 유선 조직의 양은 많고 상대적으로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4. 다리가 튼튼해야 뇌도 튼튼하다

    다리가 튼튼해야 뇌도 튼튼하다   다리가 튼튼하면 나이가 들어가면서도 뇌 기능을 건강하게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영국 킹스 칼리지 런던 연구팀은 324쌍의 건강한 여성 쌍둥이들을 대상으로 1...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5. 폐경 전후 체지방-유방암 관계 달라

    폐경 전후 체지방-유방암 관계 달라   폐경 이후 여성의 유방암 위험을 높이는 체지방이 폐경 전 여성에게는 그 반대의 역할을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답니다.   유방암은 보통 폐경이 한참 지난 여성에게 발병한다고 하는데요...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6. 뇌처럼 생긴 '피칸', 뇌 건강에 좋다

    뇌처럼 생긴 '피칸', 뇌 건강에 좋다   땅콩, 아몬드, 호두 등의 견과류는 건강 간식인데요. 불포화 지방산을 비롯한 각종 영양소가 심혈관계 질환과 노화 예방에 도움을 준다고 합니다.   최근에는 브라질너트와 카카오닙스처럼...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7. 스쿼트로 탄탄한 하체 만드는 법

    스쿼트로 탄탄한 하체 만드는 법   스쿼트는 운동할 때 꼭 해야 할 기본 운동으로 꼽힌는데요. 이 운동은 하체 근력을 기르는데 도움이 될 뿐 아니라 심지어 상체를 단련하는데도 도움이 된답니다.   그런데 스쿼트 자세가 ...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8. 습도 높여도 독감 바이러스 못 막아

    습도 높여도 독감 바이러스 못 막아   습도를 높인다고 해서 독감 바이러스의 활동력을 떨어뜨릴 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는데요. 이는 축축한 환경 속에서는 바이러스가 덜 활성화 될 것이라는 기존의 통념과는 반대되는...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9. 걱정 많은 사람, 저체중일 확률 높다

    걱정 많은 사람, 저체중일 확률 높다   사람들과 어울리기 좋아하는 외향적인 사람은 뚱뚱하고, 걱정을 많이 하는 사람은 말랐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일본 도호쿠 대학교 연구팀은 40~64세 남녀 3만여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10. 여성이 남성보다 살빼기 어려운 이유

    여성이 남성보다 살빼기 어려운 이유   여성이 남성보다 살빼기 어려운 이유를 과학적으로 뒷받침해줄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합니다.   영국 에버딘 대학·캠브리지 대학, 미국 미시건 대학 공동 연구팀은 “식욕과 신체활동...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99 Next
/ 199

비너스의원 | 대표: 정원호 | 전화번호: 032-322-4845 010-7533-4845 | 이메일: venus@myvenus.co.kr | KakaoID: venusclinic LineID: venus_clinic
주소: 145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05 현해플라자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