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 Promotion
사는이야기
2019.08.06 11:02

과식의 폐해, 운동으로 줄일 수 있어

조회 수 21 추천 수 0 댓글 0

스시초밥.jpg

 

사회생활을 하다보면 어쩌다 과식을 하는 경우가 생기는데요. 평소 몸매 관리에 신경을 쓰던 사람들은 한두 번의 과식에도 자책감을 느끼게 된다고 하네요.

 

하지만 앞으로는 너무 괴로워할 필요가 없을 것 같다고 합니다. 운동을 꾸준히 하면 과식을 해도 건강에 별 문제가 없다는 연구 결과가 있기 때문인데요.

 

영국 배스대학교 연구팀은 건강한 젊은 남성 26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고 해요. 연구팀은 이들에게 평소에 신체활동을 하지 말라고 주문한 뒤 이들 중 절반에게는 매일 45분간씩 달리기를 하도록 했다고 해요.

 

그리고 모든 실험 참가자들에게 과식을 하도록 했다는데요. 달리기 운동을 하지 않은 그룹에는 평소에 먹는 것보다 열량 섭취량이 50% 더 많은 양을 먹도록 했고, 운동을 한 그룹에는 75% 더 많은 양을 먹도록 했다고 해요.

 

운동으로 인한 열량 소모량을 감안하면 두 그룹의 열량 섭취량은 결과적으로는 같았다는데요. 이런 식으로 1주일을 보낸 뒤 연구팀이 이들의 신체 내부의 변화를 살펴본 결과는 확연하게 차이가 났다고 하네요.

 

운동을 한 그룹은 평소보다 훨씬 더 많은 열량을 섭취했음에도 혈당량이나 지방세포에 염려스러운 변화가 보이지 않았고, 반면 운동을 안 한 그룹은 혈당량 통제나 지방세포의 수치에서 눈에 띄게 나빠진 것으로 나타났다고 해요.

 

연구팀은 “운동을 한 그룹은 더 많은 열량을 섭취하고도 건강한 상태를 유지했다는 것은 운동이 신체에 미치는 효과를 잘 보여준다”고 설명했다고 하네요.

 

이 연구 결과(Exercise counteracts the effects of short‐term overfeeding and reduced physical activity independent of energy imbalance in healthy young men)는 ‘더 저널 오브 피지올로지(The Journal of Physiology)’에 실렸다고 합니다.

 

 

[관련정보 읽어보세요]

공복 길수록 오래 산다

과식했을 때 피해 줄이는 식품 5가지

같이 먹으면 소화가 안되 피해야 할 식품 궁합

 

 

 


  1. 딴 고기 대신 닭고기 먹으면 유방암 위험 ↓

    딴 고기 대신 닭고기 먹으면 유방암 위험 ↓   스테이크나 양고기 같은 적색육(붉은 고기)이나 소시지 같은 가공육 대신 닭고기를 먹으면 여성의 유방암 발병 위험이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네요.   미국국립암연구소 연...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2. 불볕더위, 신장병 환자에게는 치명적

    불볕더위, 신장병 환자에게는 치명적   기후변화로 여름철이면 매우 심한 더위가 전 세계를 덮치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런 불볕더위는 사람들의 건강에 여러 가지 나쁜 영향을 미치는데, 그중에서도 신장병(콩팥병) 환자들이 가장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3. 과식의 폐해, 운동으로 줄일 수 있어

    과식의 폐해, 운동으로 줄일 수 있어   사회생활을 하다보면 어쩌다 과식을 하는 경우가 생기는데요. 평소 몸매 관리에 신경을 쓰던 사람들은 한두 번의 과식에도 자책감을 느끼게 된다고 하네요.   하지만 앞으로는 너무 괴로...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4. 오래 앉아 있으면 만성 콩팥질환 위험 ↑

    오래 앉아 있으면 만성 콩팥질환 위험 ↑   오래 앉아 있는 습관은 당뇨병과 비만을 부르고, 수명을 단축시킨다는 연구 결과들이 많이 나와 있는데요. 여기에 더해 오래 앉아 있는 생활방식이 콩팥(신장) 건강도 악화시킨다는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5. 사과 속 미생물종, 특히 씨앗 속에 다양

    사과 속 미생물종, 특히 씨앗 속에 다양   과일은 채소와 함께 건강에 좋은 음식으로 꼽히는데요.   다른 식재료도 마찬가지지만, 과일을 먹을 때 함께 우리 몸으로 들어오는 게 있다고 해요. 박테리아, 바이러스 등 미생물이...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6. 근력 운동하면 기억력 좋아진다

    근력 운동하면 기억력 좋아진다   웨이트 트레이닝을 하면 기억력이 개선된다는 동물 실험 결과가 나왔다고 하네요.   미국 미주리 대학교 연구진은 쥐에게 작은 추를 지고 사다리를 오르는 근력 운동을 시켰다는데요. 그 결과...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7. 복부지방 많은 중년 여성, 사망률 높아

    복부지방 많은 중년 여성, 사망률 높아   폐경기에 이른 중년 여성 중 체질량지수(BMI)는 정상 범위라도 복부비만이 있으면 사망 위험이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네요.   미국 아이오와대학교 연구팀은 ‘여성 건강 연구(Wo...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8. 관절염 환자도 운동해야 하는 이유

    관절염 환자도 운동해야 하는 이유   무릎이나 엉덩 관절에 염증이 있는 사람들은 심장 질환으로 사망할 확률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합니다.   관절염은 나이 들수록 걸리기 쉬운 퇴행성 질환이라는데요. 60대 이상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9. 설탕 든 음료, 발암 위험 높인다

    설탕 든 음료, 발암 위험 높인다   과일 주스를 포함해 설탕이 들어 있는 음료를 많이 마시는 사람은 암에 걸릴 위험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합니다.   프랑스 소르본 대학교 연구진은 평균 나이 42세의 성인 10만...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10. 최소 혈압도 중요…80이하로 유지해야

    최소 혈압도 중요…80이하로 유지해야   자신의 혈압을 볼 때 최소 혈압(이완기 혈압)보다는 최대 혈압(수축기 혈압)에 더 신경을 쓰는 경우가 많으시죠? 최대 혈압뿐만 아니라 최소 혈압도 높으면 심장마비나 뇌졸중 위험을 높일...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 214 Next
/ 214

비너스의원 | 대표: 정원호 | 전화번호: 032-322-4845 010-7533-4845 | 이메일: venus@myvenus.co.kr | KakaoID: venusclinic LineID: venus_clinic
주소: 145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05 현해플라자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