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 Promotion
다이어트 이야기
2008.03.01 21:22

산후비만에 대하여

조회 수 7032 추천 수 0 댓글 0

비너스일러5.JPG


처녀 시절 날씬했던 A씨, 결혼후 아기를 낳으면서 늘어난 체중 때문에 고민이다. 남편은 홀쭉한데, 자기는 체중이 늘어가기만 한다.


맘 먹고 결심해보지만, 체중감량이라는 것이 쉽지만은 않다.


비만이 만성질병이라는 관점에서 여성 비만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산후비만" 은 결코 소홀히 대할 수 없다.


그렇다면 우리가 흔히 접하는 산후비만의 실체에 대해서 체계적으로 접근해 보기로 하자.


우선 출산후 체중변화 양상을 언급하고자 한다.


1.출산 후 체중감소


출산 후 체중감소는 개인차가 심하지만 일반적으로 출산 직후에는 태아의 무게 이외에도 태반과 ? ?양수가 나오고, 산모의 부기가 빠지면서 체중이 약 6Kg정도 준다. 이론적으로는 아기를 낳고 나면 체중이 감량되어야만 하겠지만, 실제는 비슷하거나 약간 늘어 보이는 경우도 있다. 그 이유는 출산 직후 급격한 혈역학적 변화 아래, 산모의 몸에서 자궁, 유방, 몸의 수분(혈액과 세포액)이 약 3∼4.5kg 정도 자연스럽게 증가하기 때문이다.


또한 임신 중 산모는 지방의 대사가 활발해져 새로운 지방이 곧바로 체내에 축적되어 쉽게 비만해질 수 있다.


그러므로 산후 체중관리 못지 않게, 임신중 적절한 체중관리는 중요할 수 밖에 없다.


2. 출산 후 살이 안 빠지는 이유


1) 임신 때의 식성이 출산 후에도 계속돼 만성적인 영양 과잉을 초래 할 뿐만 아니라 임신기간 중 ? ?체중이 너무 많이 늘면 태아가 너무 커서 정상적인 분만이 어려워지고 산모와 태아 모두에게 ? 여러 가지 문제점을 일으키게 된다.


2) 모유를 먹이지 않는 습관 - 그런데 모유를 먹이게 되면 500-1000Kcal 정도의 열량이 추가로 소모되며 이 열량은 주로 모체의 허벅지와 엉덩이에 축적되어 있던 지방을 분해하여 사용하는 것이다. 게다가 모유를 먹이면 유두에 자극이 가면서 자궁이 수축되어 복부근력이 탄력 있게 회복된다. ?따라서 모유 수유로 산모가 임신전의 몸매를 회복하는데 큰 기여를 한다고 할 수 있다. ?한 연구에 따르면 모유를 먹인 산모는 분유를 먹이는 산모보다 출산 6개월 후에 약 3kg, 출산 1년 후에는 약3.5kg 정도의 체중이 적게 나간다고 보고되었다.


3) 출산 후 신체활동감소 - 출산 후 임신 전 상태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산후조리이다.


산후 조리 여건이 좋은 요즈음엔 빨리 활동을 시작하는 것이 건강과 체중 조절에 모두 도움이 된다. ?그래야 출산 후 6개월이면 임신전의 체중으로 돌아갈 수 있다.


다음 시간에는 산후 식이요법을 중점적으로 다루어 볼까 한다.




  1. 산후비만에 대하여

    처녀 시절 날씬했던 A씨, 결혼후 아기를 낳으면서 늘어난 체중 때문에 고민이다. 남편은 홀쭉한데, 자기는 체중이 늘어가기만 한다. 맘 먹고 결심해보지만, 체중감량이라는 것이 쉽지만은 않다. 비만이 만성질병이라는 관점에서 ...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2. 넌 운동하니? 난 니트다이어트로 뺀다!

    최근 미국에서는 생활습관의 변화를 통해 살을 빼는 니트(NEAT) 다이어트가 인기 라고 한다. 니트 다이어트는 생활 속에서 칼로리 소모를 늘리는 쪽으로 습관을 들이는 것이다. 같은 움직임이라도 조금 더 신경 쓴다면 운동하지...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3. 식품 라이벌 우유 vs 두유

    영양가'이란성 쌍둥이', 훌륭한 단백질 공급원, 칼슘은 우유에 더 많아 우유와 두유는 대체 식품이면서 간혹 '이란성 쌍둥이'로 비유된다. 원료·맛은 다르지만 영양·건강 효능 면에서 비슷한 데가 많아서다. 우리 인류가 마시기 ...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4. 다이어트, 꼭 피해야 할 식사 습관

    바쁜 일정에 쫓기는 현대인들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음식을 먹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이 같은 식습관은 체중 과다와 소화불량을 일으키는 주원인이 된다. 나쁜 식사 습관을 소개한다. ▶ 부엌에서 남은 음식을 먹지 마라...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5. 폭식 되풀이하지 않으려면 식전에 물 한 잔, 식사는 천천히

    '그만 먹어야지 하면서도 돼지고기에 김치를 올리고 있었습니다. 하루에 친척집 5, 6곳을 방문했는데 살이 안 찔 리가 있나요?' 중소기업 K사의 김모(40)부장은 이번 추석 연휴 동안에 몸무게가 2㎏ 불었다. 친척 어른들이 권하...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6. 몸도 피부도 망치는 과식, 처방전은?

    늦은 모임이나 파티, 그리고 야식으로 인해 속이 편안할 날이 없다면? 쓰린 위를 안고 데굴데굴 구르거나 더부룩 답답하지 않으려면 다음의 긴급 처방전을 꼭 따르도록. ● 과식, 건강에 얼마나 좋지 않을까? 과식을 하면 음식...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7. 건강과 다이어트를 한꺼번에… '주말 단식'

    건강한 다이어트의 기본인 '절대 굶지 않는다'는 철칙을 깬 단식법이 요즘 뜨고 있다. 하지만 바쁜 직장인들이 주중에 단식을 하는 것은 무리. 이럴 때 주말을 이용해 단식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 몸속 독소도 제거하고 다이어...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8. 살찌지 않는 그녀들의 식생활 법칙

    날씬한 사람은 푸짐한 식사를 한다? → 날씬한 사람들의 식탁을 보면 한상 가득 차려 있어 과연 저 많은 음식들을 다 먹을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이 든다. 그러나 자세히 들여다보면 과일, 채소, 국, 찌개, 수프 등 수분이...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9. 이제는 참여 재판 시대 네요..

    대구지법서 국내 첫 `국민참여재판' 열려 배심원 대상 230명 가운데 43명만 출석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직업 법관이 아닌 일반 국민이 직접 재판에 참여하는 `국민참여재판(배심원제)'이 국내 사법 사상 처음으로 12일...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10. 블로그 검색

    검퓨터 세상이다. 컴퓨터에 이 세상의 모든 지식이 들어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것이다. 이러한 지식을 찾아내기 위해서는 검색엔진을 통할 수 없는 세상이 되어 버렸다. 물론 검색결과에서 좋은 자료를 찾아 내는 것은 사용자...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14 215 216 217 218 Next
/ 218

비너스의원 | 대표: 정원호 | 전화번호: 032-322-4845 010-7533-4845 | 이메일: venus@myvenus.co.kr | KakaoID: venusclinic LineID: venus_clinic
주소: 145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05 현해플라자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