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 Promotion
사는이야기
2014.12.22 10:48

나이에 맞는 뼈건강 관리요령

조회 수 4416 추천 수 0 댓글 0

요즘은 성인병도 나이랑 상관없이 오고 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나이가 몇 살이든 사람은 항상 건강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합니다. 균형 있는 식사, 정기적인 운동, 금주 등을 실천하는 것이 질병을 예방하는 방법인데요. 하지만 나이가 들면서 호르몬과 세포에 변화가 일어나면 좀 더 나이에 걸맞은 생활습관을 준수할 필요가 있다고 해요. 특히 뼈 건강도 예외가 아니라고 하는데요. 우리 몸은 총 206개의 뼈로 구성돼 있는데 모든 뼈가 몸을 지탱하고 활동하는데 도움이 되는 기능을 하므로 잘 관리를 해야 한다고 합니다. 특히 나이가 들수록 골밀도가 떨어져 골다공증의 위험률이 높아지기 때문에 연령에 따른 주의사항을 알아두면 뼈 건강을 지키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합니다.

 

 

 

0bfe916eb00b1f5db123830b69be127e.JPG

 

 

 

20대 뼈건강 관리법

20대는 세포가 젊기 때문에 건강관리에 소홀해도 질병이 잘 발현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하지만 당장 몸에 이상이 없다고 해서 안일하게 관리하면 향후 고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합니다.

식이요법을 통해 적당한 체중을 유지하고 규칙적인 운동을 해야 뼈 손실을 막을 수 있다고 합니다. 운동을 하면 뼈에 지속적인 자극을 가해 골아세포(뼛속 세포)의 형성을 촉진하기 때문에 골밀도를 보존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하네요. 하루에 20~30분 정도 운동이면 적당하며 과잉운동을 하는 것 역시 좋지 않다고 하니 여성의 경우 생리 횟수가 1년에 6~8번미만이라면 낮은 에스트로겐 수치와 연관이 있을 수 있다고 합니다. 에스트로겐은 뼈 손실의 속도를 늦추는 작용을 하므로 생리가 불규칙하다면 산부인과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9bac42be68d73c35df4cca0fee12175f.JPG

 

 

 

30대 뼈건강 관리법

30대 초중반에는 임신을 하는 여성들이 많다. 임신 중 칼슘을 제대로 섭취하지 않으면 태아가 임신부의 뼈에서 칼슘을 제공받으려고 하게 된다. 전문가들은 임신부 여성이 하루 1000㎎ 정도의 칼로리를 섭취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우울증이 있다거나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이 분비돼도 뼈에 안 좋은 영향을 받게 되므로 평소 직장생활이나 대인관계에 있어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하네요. 천식, 염증성 장질환, 류마티스성 관절염 등을 치료하는데 사용하는 코르티코스테로이드나 발작장애를 치료하는 항경련제 등과 같은 약물도 뼈의 손실을 촉진시킨다고 합니다. 만약 이러한 약을 사용 중이라면 전문의와 상담해보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5d31c52533c8bf621370e70138d70c62.JPG

 

 

 

40대 뼈건강 관리법

제2형 당뇨와 같은 질환은 골절 위험률을 높이므로 당뇨병이 있다면 합병증이 생기지 않도록 혈당 관리를 해야 한다고 합니다. 한번이라도 골절상을 입은 경험이 있다거나 식이장애 혹은 마른 몸을 가졌다면 골다공증이 일어날 가능성이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고 하네요.

이 나이에 이른 여성들은 폐경 전후 증후군의 징후를 보이기 시작한다고 합니다. 좀 더 적극적으로 운동하고 칼슘 보충제를 먹는 등 뼈 건강을 위해 보다 노력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f3d09088c170d0933303961599d73940.JPG

 

 

 

50대 뼈건강 관리법

이 연령대에 이르면 몸이 쑤시고 아픈 곳이 많아져 웬만한 통증은 무시하고 넘어가는 경향이 생긴다고 합니다. 하지만 등 통증이 생기면 척추 골절이 원인일 수 있으므로 그냥 넘어가지 말고 병원에서 확인해보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합니다. 또 골밀도를 측정하는 검사를 정기적으로 받아보는 것도 도움이 된다고 하니 병원 꼭 방문하시기 바랍니다. 이 시기 여성들은 폐경기를 맞는 동시에 에스트로겐의 수치가 떨어져 급격히 뼈 손실이 일어나므로 하루에 1200㎎ 정도의 칼슘을 섭취하고 비타민 D를 보충하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나이가 들면 뼈가 아프신 분들이 많습니다. 칼슘섭취도 신경써야 하고 이것저것 생활의 영향으로 건강이 나빠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건강은 건강할때 지키라고 하잖아요. 젊었을 때부터 뼈건강에 신경쓰시길 바랍니다.

 

 

[관련정보 읽어보세요]

인간의 원초적 두려움을 일으키는 대상

당신의 흡연, 목소리 들어보면 알아요!

 

 


  1. 금연을 결심한 그대, 어떻게 도울까?

    금연을 결심한 그대, 어떻게 도울까? 흡연은 심장병과 뇌졸중 등 심혈관계 질환은 물론 각종 암의 주된 원인이예요. 백해무익해 누구나 금연을 꿈꾸지만, 강한 중독성 때문에 실천하기가 말처럼 쉽지는 않고 주변의 몫도 커요. 모처럼 금연을 결심해도 지인이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2. 골다공증 예방, 나트륨을 줄이세요!

    골다공증 예방, 나트륨을 줄이세요! 겨울에는 다른 계절보다 신체활동이 줄어들어 뼈가 약해지기 쉽고, 이는 골절 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커요. 특히 골밀도가 낮아진 골다공증 환자들은 작은 충격이 바로 골절로 이어져요. 따라서 골절 없는 겨울을 보내려면...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3. 건조한 날씨에 건조한 입술, 관리 방법은?

    건조한 날씨에 건조한 입술, 관리 방법은? 겨울이 되면 평소보다 건조한 입술에 고민인 사람이 많아요. 입술이 트지 않도록 입술보호제를 발라도 건조한 날씨에 금세 입술이 말라 버려요. 건조해진 입술에는 입술보호제를 덧발라 주는 게 좋지만 무의식중에 침...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4. 좀처럼 빠지지 않는 뱃살, 완전히 빼는 요령!

    좀처럼 빠지지 않는 뱃살, 완전히 빼는 요령! 유기농 식품만을 적당히 먹고, 헬스장에서 정기적으로 운동을 하면 체중 조절에는 어느 정도 성공할 수 있어요. 하지만 축 처진 뱃살은 좀처럼 빠지지 않는데요, 뱃살을 완전히 뺄 수 있는 3가지 요령에 대해 소개...
    Category다이어트 이야기
    Read More
  5. 배탈이 났을 때 도움이 되는 음식

    배탈이 났을 때 도움이 되는 음식 위경련이나 메스꺼움, 설사 등의 증상과 함께 배에 탈이 나면 일상생활을 하기조차 힘들게 되요. 배탈이 나면 죽 같은 음식을 먹는 경우가 대부분이죠. 이런 죽 이외에도 배탈 증상을 누그러뜨리고 위장에도 좋은 음식이 있는...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6. 우울한 겨울, 행복하게 보내는 5가지 방법

    우울한 겨울, 행복하게 보내는 5가지 방법 한해가 가고 또 한해가 오는 때예요. 거리 곳곳에 화려한 장식이 불을 밝히면 분위기가 푸근해져요. 하지만 이런 분위기와는 달리 실제로 연말연시는 많은 이들에게 스트레스가 쌓이는 시간이예요. 한 연구에 따르면,...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7. 몸에 열 북돋는 동지음식의 효능

    몸에 열 북돋는 동지음식의 효능 22일인 오늘은 동지예요. 일 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동짓날, 예부터 우리 조상들은 이웃끼리 음식을 만들어 먹으며 지는 한 해를 돌아봤어요. 따뜻한 성질로 몸에 열을 북돋는 동지음식들의 갖가지 효능을 알아...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8. 틀어진 부부관계, 연인관계 되돌리기

    틀어진 부부관계, 연인관계 되돌리기 혈연으로 이뤄진 가족관계나 어렸을 때부터 우정을 쌓아온 친구관계는 쉽게 깨지지 않죠? 그런데 연인사이는 그렇지 않습니다. 로맨틱한 인연으로 맺어진 관계는 좀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무모할 만큼 깊은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9. 나이에 맞는 뼈건강 관리요령

    나이에 맞는 뼈건강 관리요령 요즘은 성인병도 나이랑 상관없이 오고 있습니다. 그런 이유로 나이가 몇 살이든 사람은 항상 건강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합니다. 균형 있는 식사, 정기적인 운동, 금주 등을 실천하는 것이 질병을 예방하는 방법인데요. 하지만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10. 구강을 통한 건강 체크법

    구강을 통한 건강 체크법 건강이 안 좋아지면 몸에 이상이 생겼다는 것을 감지할 수 있는 신호가 나타나요. 감기에 걸리면 콧물이 나고 음식을 잘못 먹으면 두드러기 반응이 나타나는 식인데요, 이처럼 외부로 드러나는 신체적 변화는 건강상태를 비교적 쉽게 ...
    Category사는이야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16 117 118 119 120 ... 233 Next
/ 233

비너스의원 | 대표: 정원호 | 전화번호: 032-322-4845 010-2353-4845 | 이메일: venus@myvenus.co.kr | KakaoID: venusclinic LineID: venus_clinic
주소: 145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동로 105 현해플라자 302호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